방명록

  1. 안보람
    2007/08/28 20:37
    수정/삭제 댓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그럼 나머지 사진들이 올라오길 기대할께요.^^
    • 2007/08/29 14:35
      수정/삭제
      빨리 사진 정리도 하고 그래야 하는데 요즘 많이 게을러져서..
      그래도 종종 구경 오세요..^^
  2. YeReum
    2007/08/23 19:05
    수정/삭제 댓글
    우와 ! 친절한 답변 너무너무 감사해요 ^^
    아래에 저희학교 선배님도 계시고 (꺅, 안녕하세요 저는 중어과 19기 정예름이랍니다 ! ^ㅁ^) 그럼 열심히 지금은 숙소문제를 해결해볼게요 ^^

    그런데 컬링장 대관료가 대략 얼마정도 나올까요?
    브러쉬같은건 대여해준다고 들었는데 ;
    경비에서 많은 부분을 차지할런가 _ 궁금해요 ^ㅁ^
    뭐 1년 회원제같은게 많은거 같던데
    한달만 있다 갈거니까;; ㅠ

    ;; 아, 자꾸 귀찮게 하는건 아닌지 모르겠어요 ㅠ
    캐나다가서 뵙게 되면 꼭 한턱 쏠게요 ^ㅁ^
    • 2007/08/26 05:24
      수정/삭제
      지금 컬링클럽 친구하고 연락이 되질 않아서 정확히 얼마라고 말씀드릴 수는 없을 것 같네요..근데 컬링클럽 회비가 학기당(일주일에 한 번) 83불이었어요..가끔씩 한 번 오는 사람은 게임당 8불정도 받았구요..그럼 대충 얼마정도인지 감은 잡으실 수 있을 것 같은데요..그리고 부러쉬는 대여해준답니다..^^

      그리고 1년 회원제를 하면 좀 더 저렴하게 컬링을 할 수 있지만 컬링을 하기 위해서 꼭 회원제를 할 필요는 없어요..원하시는 만큼 연습하시다 가시면 되세요..

      제 대답이 도움이 좀 되셨나요? 궁금하신 점이 있으시면 언제든 물어보세요..^^
  3. 병관
    2007/08/21 16:44
    수정/삭제 댓글
    요즘 뉴시스라는 뉴스사이트에 매일 사진을 보내는게 일입니다.ㅎ
    사진 보내놓고 동작소방서를 검색해서 나왔는지 확인하던중에
    뭔가 해서 들어와봤더니 신수방님 블로그네요.ㅎㅎ
    제가 벌써 상방 4호봉입니다.ㅋㅋㅋ시간 빠르죠ㅋㅋ
    요새 별로 삶의 낙이 없습니다.ㅋㅋ 공부라도 좀 해야되는데
    공부는 정말 적성에 안 맞는것 같습니다.ㅠ 여자친구랑도 헤어진지
    꽤 되서 요즘엔 외박나가도 맨날 술만 먹다 들어오는것 같습니다.ㅋㅋ
    옛날에 이방때는 상방달면 군생활 끝나는줄 알았는데
    상방달고보니깐 여전히 까마득하네요.ㅠ
    암튼 공부열심히 하시고 한국 들어오시면 소방서 놀러오세요.^^
    • 2007/08/22 12:45
      수정/삭제
      병관..오랜만이다..
      하긴 나도 전역한지 1년이 넘었네..밖에 나오면 시간 정말 금방 가는데 안에 있으면 시간 정말 안 가지..
      그래도 소방서 안에 있으면 짬짬이 시간 많이 나지 않아? 그 시간에 학교 다니면서 해보고 싶었는데 시간이 없어서 못했던 것들 해봐..아니면 새로운 취미를 갖는 것도 좋고..꼭 공부해서 자격증을 따거나 어떤 시험에 합격하는 것만이 시간을 의미 있게 보냈다고 할 수 있는 건 아니잖아..지나고 나니까 소방서에서 시간 있을 때 좀 더 시간을 잘 활용하지 못해서 아쉽더라고..너야 알아서 잘하겠지만..
      그래..내가 한국 돌아갈 때쯤이면 소방서에서 왕고가 되겠네..한국 돌아가면 소방서에 맛있는 거 싸들고 갈게..몸 조심히 지내..
  4. 진진이
    2007/08/18 14:07
    수정/삭제 댓글
    몰랐는데 오빠 인기만쿠나,
    오늘 90명 (나를 포함해서) 어제 175명?
    이런인기쟁이.
    우후훗-
    근데 오빠 왜 따 져
    흑흑
    쳇=
    • 2007/08/20 01:24
      수정/삭제
      내가 인기가 많은 게 아니라 내 블로그가 네이버에서 검색이 되서 그래..예를 들어 검색창에 'sfu 교환학생' 치면 내 블로그가 거의 제일 먼저 뜨니까..ㅎㅎ
  5. 징징이
    2007/08/17 17:50
    수정/삭제 댓글
    나 은진이.
    밥사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2007/08/18 06:23
      수정/삭제
      내 말은 내가 틀렸을 때 그 사람에게 밥 사준다는 뜻이었는데.. 내가 맞췄으니 네가 나한테 뭘 해줘야하는 거 아냐? ㅋㅋㅋ
  6. 징징이
    2007/08/16 19:33
    수정/삭제 댓글
    오빠, 하이!
    나누구게,
    ㅋㅋㅋㅋㅋㅋ
    알아맞춰봐.
    살아있나한번와봤는데 잘살구잇네!
    캘거리두다녀오구~
    남은방학즐해염.
    ^^*
    • 2007/08/17 00:25
      수정/삭제
      이렇게 글을 남기면 어떻게 맞춰?
      근데 왠지 느낌이 소머즈의 눈(?)을 갖고 있는 은진이가 아닌가 싶네..
      글을 읽을 때의 느낌이 은진이 말투 같아서..
      틀렸으면 정말 미안하구..누군지 글 남기면 밥 사줄게..^^
  7. min kyung
    2007/08/12 18:58
    수정/삭제 댓글
    앗, 참!

    죠기 밑에
    우리학교 후배다!

    부산외고,ㅋㅋ
    반가운 마음에.. ^^*
    • 2007/08/13 14:42
      수정/삭제
      너 부산외고 나온 지 몰랐어..^^
      여기 밑에 후배님을 위해 남겨 놔야 하는 거 아닌지 모르겠네..ㅎㅎ
  8. min kyung
    2007/08/12 18:57
    수정/삭제 댓글
    이건 비밀이었는데,
    오빠의 칭찬에 기분이 좋아져서.

    ^^ 런던 브릿지 사진이 너무 맘에 들어서
    허락도 없이 퍼갔어요.
    지금 제 노트북 화면에서 반짝반짝 거린답니다.

    아- 이제 출국도 얼마 안남았네요.
    뭔가, 집을 오랫동안 떠날 일이 생기면
    무심했던 것들에 대해,
    정리 할 시간이 생기는건 참 좋아요.

    서울에는 부슬부슬 비가 내립니다.
    사람들은 변덕스런 날씨에 짜증을 내지만
    저는 마냥 좋네요. ^^
    • 2007/08/13 14:34
      수정/삭제
      괜찮아..^^
      퍼가고 싶은 사진 있으면 마음껏 퍼가..
      난 내 사진을 좋게 봐주는 것만으로도 좋거든..

      이제 미국으로 올 날도 얼마 남지 않았네..교환학생으로 있는 동안 공부뿐만 아니라 여러 가지 좋은 경험 많이 해.. 말하지 않아도 알아서 잘 하겠지만..

      연락할게..^^
  9. nicehan
    2007/08/11 07:34
    수정/삭제 댓글
    잘 지내냐-

    벌써 4달이 흘렀다.
    많이 익숙해졌어
    이제 새로운 곳으로 떠나
    남은시간 방랑모드로 지내보려고 ㅎ
    새로운 시작, 출발- ㅎ

    설레기도 하고- 두렵기도 하고 -
    • 2007/08/12 04:36
      수정/삭제
      겨우 네 달밖에 지나지 않았어? 나는 네가 호주간지 무지 오래된 기분이다. 이상하네.ㅡ.ㅡ
      그래 아무튼 삶에 자주 변화를 주는 것은 긍정적인 일인 것 같더라. 새로운 곳에 가서도 좋은 경험 많이 하고 많이 배우고 와라. ㅅㅅ
  10. YeReum
    2007/08/09 18:31
    수정/삭제 댓글
    와 ! ^ㅅ^ 이렇게 길게! 말씀해주시고 ㅎ 감사요 ㅎㅎ
    지금도 캐나다 계신건가요? 둘러봤는데 여행중이신거 같기도하고 ;
    저희는 뭐 대단한 선수는 아니구요 ;
    그저 좋아서 하는거라 인원도 딱 넷이예요 ㅎㅎ
    일주일에 두세번 게임하고 남은 날은 여행 겸 어학연수 겸
    지내보려구요 ^^

    다른 전문(!)팀들은 벤쿠버 쪽으로 많이 간다고 들었는데
    일단 경기장 빌리는 것보다 숙박 문제가 조금 고민이 되어서요 ㅎ
    대학기숙사는 겨울에 개방안한다고 들었고 _
    집을 빌리는 것도 한달 단위로는 하지 않는다고 하더라구요 ㅠ
    그래서 차라리 여관Inn같은 곳에 옮겨다닐까 _ 도 생각하고 있구요
    (어차피 여행도 할거니까 ^^)
    또또 ; 차도 렌트해야 할 거 같기도 하고 ;

    아차차, 먼저 저희 소개부터 하자면 ;
    부산외고 졸업생이고, 외고에 컬링 동아리가 있어서 처음 시작하게 되었구요 ^^ 지금은 부산여자일반부 선수로 등록(!)되어있어요
    ㅎㅅㅎ 연대 다니시다 교환학생 가신거죠 ? ^ㅁ^
    어쩌다 알게 된거지만 정말정말 반가워요 >_<
    지금 2학년 중에 동창 친구들이 몇몇 있어요 ㅎ
    뜬금없긴 하지만 아무튼
    조언 부탁드려요 ^^; 캐나다에 연고가 없어서
    모두들 마음만 들떠선 막막하네요 ㅎ
    • 2007/08/12 04:30
      수정/삭제
      흠.. 그러면 컬링 보다는 캐나다에 오셔서 살 곳이 문제군요. 한 달만 계실 생각이라면 홈스테이를 알아보시는 게 최선일 것 같은데요. 가장 저렴하게 집을 구하려면 아파트를 빌려서 친구들과 같이 쓰면 되겠지만 한 달만 빌릴 수는 없을 것 같거든요. 홈스테이는 한국에 있는 유학원을 통해서 알아보시면 되구요, 아마 4주 기준으로 $700(위아래로 $50)정도라고 생각되는데요. 말씀하신 여관이나 호스텔에서 지내시게 되면 많이 비싸요. 여기 오시기 전에 숙소 문제는 해결하시고 오세요.^^

      그리고 차를 빌리신다고 하셨는데 그것은 여기 오셔서 친구들과 여행을 갈 때 그때 생각해보시고 결정하셔도 늦지 않아요. 물론 차가 있으면 좀 더 편하기는 하지만 밴쿠버가 그리 큰 도시가 아니어서 걸어 다녀도 되고 대중교통 이용해도 큰 불편은 없거든요. 거의 매일 교외로 여행을 다닐 계획이 아니라면 차는 필요 없을 것 같은데요.

      외국에 나오기 위해 한국에서 준비하려고 하면 무엇을 해야 할지 막막하기는 하지만 막상 생각해보면 별 것 없어요. 지금은 캐나다 오시기 전에 남은 기간 동안 어디에 살지만 결정하시면 될 것 같은데요. 걱정하지 마세요.^^

<< PREV : [1] :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 [13] : NEXT >>

BLOG main image
by 승호

공지사항

카테고리

전체 (524)
끄적끄적 (111)
훈민정음 (43)
찰칵 (111)
여행기 (131)
맛집 (13)
감상 (13)
웃어요 (29)
이것저것 (14)
SFU (43)
WHO (16)

최근에 달린 댓글

태그목록

글 보관함

달력

«   2020/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 970435
Today : 57 Yesterday : 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