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의무소방대의 깨지지 않는 전통이 있다. 바로 개개인의 성이 도두 다르다는 것이다. 동작의무소방 1기부터 지금까지의 성을 살펴보면

이, 정, 구, 임, 남, 허, 유, 한, 원, 고, 윤, 조, 백, 강, 김, 신, 서, 공, 왕, 노

이다. 일부러 만들기도 힘든 조합이다.

오늘 막내 병관이가 소방서에 온지 한 달도 지나지 않아 새로운 식구가 들어왔다. 어떤 성씨가 올지 내심 기대를 했는데, 역시나 예상은 틀리지 않았다. 김씨나 이씨가 올 수도 있었을 텐데 이번에는 씨란다.

아무튼 동작의무소방의 전통은 계속된다.
2006/06/29 23:53 2006/06/29 23:53
Posted by 승호

트랙백 보낼 주소 : http://nefinita.com/trackback/7

댓글을 달아주세요

  1. 2006/06/30 13:0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정말 다양하군요...ㅋㅋㅋ 저는 처음에 무슨 이름 나열해 놓은건 줄 알았어요;;ㅋ
    • 2006/07/02 11:02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정말 다양하죠. 노씨 같은 경우는 주위에서도 보기 힘든 성인데..
  2. 윤선
    2006/07/04 20:0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노무현ㅋㅋ
    • 2006/07/07 23:39
      댓글 주소 수정/삭제
      시끄럽다.


BLOG main image
by 승호

공지사항

카테고리

전체 (524)
끄적끄적 (111)
훈민정음 (43)
찰칵 (111)
여행기 (131)
맛집 (13)
감상 (13)
웃어요 (29)
이것저것 (14)
SFU (43)
WHO (16)

최근에 달린 댓글

태그목록

글 보관함

달력

«   2021/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981360
Today : 28 Yesterday : 124